DiscoverAmerican K-sisters귀요미 털친구들과의 집사생활 & 보호소 봉사활동 이야기, Ep.11
귀요미 털친구들과의 집사생활 & 보호소 봉사활동 이야기, Ep.11

귀요미 털친구들과의 집사생활 & 보호소 봉사활동 이야기, Ep.11

Update: 2022-05-13
Share

Description

미국에서는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팬데믹 동안에 생긴 세가지' 가 있는데요, 바로 puppies, babies, and an air fryer (강아지, 아이, 에어프라이어) 입니다. (출처: 희나언니^^). 이런 말이 생길 정도로 지난 2년 동안 미국에서는 애완동물 입양에 대한 수요가 급증했고, 희나언니도 이 트렌드에 한 몫하게 되었어요. 랜선집사인 린다언니는 팬데믹 전부터 시작해서 지금까지 약 8년 가까이 유기동물 보호소에서 꾸준히 동물 친구들을 돌봐주고 있구요.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우리들의 귀요미 털친구들과의 좌충우돌 집사생활과 보호소 봉사활동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습니다.


애완동물, 사지말고 입양하세요! Adopt, don’t shop!




What did we get during the pandemic? Puppies, babies, and an air fryer. (Not American K-sisters though.) It is true that a lot more people than usual got new companion animals at the beginning of the pandemic. Heena followed the suit and adopted a cat for the first time in her life. Linda can’t afford having any, so she virtually follows all sorts of animals in other families and also volunteers her time at a local animal shelter. In this episode, we talk about infinitely adorable furry friends and our unforgettable moments with them. Adopt, don’t shop!




[SHOWNOTE]











[미국사는 언니들을 만날 수 있는 곳]












 


Comments 
In Channel
loading
Download from Google Play
Download from App Store
00:00
00:00
x

0.5x

0.8x

1.0x

1.25x

1.5x

2.0x

3.0x

Sleep Timer

Off

End of Episode

5 Minutes

10 Minutes

15 Minutes

30 Minutes

45 Minutes

60 Minutes

120 Minutes

귀요미 털친구들과의 집사생활 & 보호소 봉사활동 이야기, Ep.11

귀요미 털친구들과의 집사생활 & 보호소 봉사활동 이야기, Ep.11

Linda & Heena